손흥민이 벤치에서 해트트릭을 날린 토트넘이 레스터시티를 꺾고 인기도|22.09.18 07시 15분 The Independent원문 함께보기
9월 17일(현지기준) 영국 The Independent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손흥민이 출전해 탈락한 것에 대해 감각적인 해트트릭으로 골 가뭄을 끝내고 화답했다. 토트넘은 미안한 레스터를 6-2로 때렸다.

토트넘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8경기 연속 네트를 찾지 못한 채 벤치를 떠났지만 65분에 그의 공격수를 불렀고 그는 다음과 같이 응수했다. 놀라운 트레블.

Tottenham은 Harry Kane, Eric Dier 및 Rodrigo Bentancur의 노력으로 방문자를 위한 Youri Tielemans와 James Maddison의 골을 취소한 후 이 시점에서 이미 3-2로 앞서 있었습니다.

실패한 레스터의 감독인 브렌던 로저스가 프리미어 리그 최하위권을 유지하고 무승부를 기록한 것은 2년 연속 큰 손실이었습니다.

다이어는 잉글랜드 리콜을 골로 기록했고 매디슨은 최근 경기에 응했습니다. 또 한 번의 훌륭한 스트라이크와 함께 국제적 충격을 받았습니다.

손흥민은 스포르팅에서 주중 패한 후 탈락했습니다. 리스본, 2020년 7월 이후 처음으로 완전히 몸이 풀린 상태로 벤치에서 프리미어 리그 경기를 시작했습니다.

번역: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