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골 부족에 대한 좌절 인정 인기도|22.09.19 15시 30분 90min원문 함께보기
9월 17일(현지기준) 미국 90min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토트넘 포워드 손흥민이 토요일 레스터시티와의 경기에서 단호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골문 앞에서 추위를 이겨내는 기쁨을 드러냈다. .

한국인은 이번 시즌 모든 대회에서 첫 8경기에서 무득점으로 안토니오 콘테의 경기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되었지만, 14분 모자로 놀라운 역할을 최대한 활용했습니다. 트릭 오프 벤치 .

경기가 끝난 후 Sky Sports와의 인터뷰에서 Son은 그의 드라이 스펠이 정신적으로 그를 더 좋아지게 했다고 인정했습니다.

"솔직히 정말 실망스러웠습니다. "라고 말했다. "물론 골이기도 하지만 내가 플레이하는 방식도 훨씬 더 잘할 수 있었을 텐데.

"당연히 실망스럽기도 하고 팀이 정말 잘 하고 있기는 했지만 개인적으로는 기쁘지 않았다. 이제 우리는 큰 승리를 거두고 서서히 좌절감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시즌의 좋지 않은 시작에 대해 묻는 질문에 손흥민은 다음과 같이 덧붙였습니다. 정직합니다.

"그냥 열심히 일했고 팀을 돕고 싶었습니다. 힘든 순간에 항상 저를 도와주는 훌륭한 직원과 훌륭한 팀의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Son의 트레블은 범죄 파트너인 Harry Kane, Eric Dier, Rodrigo Bentancur가 모두 혼란스러운 초반 47분에 골문 뒤쪽을 찾은 후 나왔습니다.

번역: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