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손흥민 프리킥이 안토니오 콘테에게 토트넘의 주요 문제에 대한 답을 주었습니다. 인기도|22.09.24 22시 37분 Football London원문 함께보기
9월 23일(현지기준) 영국 Football London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미켈 아르테타의 아스날 팀은 다음 주말 프리미어리그 축구가 재개되면 손흥민과의 경기에 대해 약간 걱정할 수 있습니다. . 토트넘 소속으로 시즌 첫 8경기에서 득점에 실패한 30세의 이 선수는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3분 21초라는 놀라운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비평가들을 침묵시켰습니다.

시즌 초반 자신감이 부족하고 경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토니오 콘테의 결정은 선수를 벤치에 내려놓고 휴식을 취하기로 한 결정이었습니다. 궁극적으로 그의 남자에게 그 과정에서 매우 필요한 자신감 향상을 건네주는 레스터전에서의 그의 영웅적 활약은 일회성으로 보이지 않습니다.

금요일 코스타리카전에서 한국을 위한 국제 행동에 참여합니다. 토트넘은 조국의 2-2 무승부를 돕기 위해 다시 한번 스코어시트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경연의 마지막 5분을 2-1로 헤딩한 끝에, 주최측은 손흥민이 적절하게 통제한 박스 가장자리의 D 왼쪽 코너에서 프리킥을 얻었습니다.

테이킹 짧은 기회에 공격수는 골키퍼 쪽을 노리는 것을 선택했고 그는 강력한 노력으로 스타일리시한 네트를 찾았습니다. 선수의 숭고한 시도였으며, Patrick Sequeira는 공이 자신을 지나 상단 코너로 날아가는 것을 지켜보았지만 골 기회가 전혀 없었습니다.

Tottenham의 스트라이크는 즉시 소셜 미디어에서 라운드를 시작했습니다. 팬들은 즉시 그 선수가 Lilywhites의 프리킥을 얻지 못한 이유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거의 3년 전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떠난 이후 토트넘은 직접 프리킥에 큰 문제가 있었습니다.

에릭 다이어는 크리스탈 팰리스에서 골대를 맞은 것을 포함하여 몇 번의 시도를 했지만 실패했습니다. 해리 케인이 네트의 뒷면을 찾는 경우가 더 많으나 볼을 넘긴 선수는 아니지만 운이 전혀 없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글쎄요, 손흥민이 한국에서 화려한 시도를 한 후 승부를 가를 수 있는 상황을 막았을 수도 있습니다.

그 선수가 프리킥으로 골을 넣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지난 6월에 그는 칠레를 2-0으로 이긴 경기에서 연속 프리킥을 성공시켰고, 파라과이와 2-2로 비긴 다음 경기에서도 손흥민이 골을 넣었다고 기록에 나와 있습니다. 지난 8월 왓포드를 상대로 1-0 승리를 거둔 토트넘의 프리킥에서 나온 것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왼쪽에서 크로스를 해서 박스 안의 모든 사람을 피해서 바닥 코너를 찾았다는 사실을 지적할 것입니다. 그가 조국을 위해 프리킥을 득점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지금이 그 선수가 토트넘에서도 마찬가지로 할 수 있는 완벽한 시간일 것입니다.

아스날에서 열리는 토트넘의 북런던 더비 경기는 시작하기에 이상적인 장소입니다.

번역: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