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이 7번째로 아시아 최고의 축구 선수상을 수상한 '큰 영광'에 대해 설명 인기도|22.05.26 09시 18분 The National원문 함께보기
5월 24일(현지기준) 아랍에미리트 The National 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손흥민이 한국과 함께 가족과 국가에 올해의 아시아 선수상을 헌정했습니다. 주장은 올해 말 대표팀과 함께 "정말 성공적인" 월드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일요일에 2021/22 프리미어 리그 골든 부트를 확보한 토트넘 홋스퍼 포워드는 지난달에 대륙의 뛰어난 선수로 선정되었습니다. 손흥민이 5년 연속 수상한 영예이자 전체 7위입니다.

2013년에 도입된 아시아 최고의 축구 선수상은 중국의 Titan Sports에서 주관하고 수여합니다. 그것은 발롱도르에 해당하는 대륙으로 설계되었습니다. 올해 패널에는 아시아 축구 연맹의 47개 회원 협회 중 37명의 전문가와 13명의 게스트 심사위원이 추가로 포함되었습니다.

손흥민이 총 득표율 30.3%로 7번째 수상, 이란 듀오 Sardar Azmoun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와 메디 타레미포르투가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이 상은 아시아축구연맹AFC 국가의 축구 선수뿐만 아니라 아시아 리그에서 활약하는 외국 선수에게도 열려 있습니다.

토트넘 훈련장에서 트로피를 받은 손흥민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항상 꿈꿔오던 일이다. 항상 꿈처럼 머릿속에 남아 있기 때문에 믿기지 않는다. 이 상은 나에게 큰 의미가 있다. 조국과 가족을 위해. 큰 영광이다"라고 말했다.

29세의 손흥민은 올해 월드컵에서 다시 한 번 조국의 핵심 인물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국은 지난 3월 UAE와의 결승전에서 1-0으로 패했지만 A조 2위를 기록하며 10회 연속 글로벌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최종 라운드에서 유일한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한국은 이후 11월 21일부터 12월 18일까지 카타르에서 열리는 토너먼트에서 포르투갈, 가나, 우루과이와 함께 H조에 편성되었습니다. 한국 최고의 월드컵 성적은 한국과 일본이 공동 개최한 2002년의 준결승 경기로 남아 있습니다.

한국이 20년 전의 성취를 재현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 손흥민은 "보세요. , 힘들겠지만 불가능한 것은 없다. 내가 이 나라의 캡틴이기 때문에 부정적이고 싶지 않고 긍정적이어야 한다.

"말할 수 없다. '네, 해내겠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제 꿈입니다. 세 번째 월드컵이기 때문에 정말 성공적인 월드컵을 개최하는 것입니다. 1번과 2번은 정말 성공적이지 않았고, 나는 많은 것을 배웠다.

"이제 나는 대표팀의 주장이다. 지난 두 번의 월드컵보다 더 잘할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일요일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결승전에서 노리치 시티를 상대로 두 골을 터뜨리며 캠페인 23골을 기록했습니다.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와 함께 한 첫 번째 골든 부트.

2015년에 토트넘과 계약한 전 바이엘 레버쿠젠 윙어는 잉글랜드 1부 리그의 선두 선수 중 하나이며 많은 사람들에게 최고의 아시아 선수로 간주됩니다. 현재 경기 중입니다.

손흥민의 지속적인 성공으로 더 많은 아시아 선수들이 유럽으로 이적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유럽 진출은 쉽지 않다" 아들이 말했다. "가정의 문화와 다르고, 플레이하는 스타일도 다르고, 플레이 스타일도 다르고, 문화와 국가도 다릅니다.

"말처럼 쉽지는 않지만, 그들이 하는 일처럼 해볼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최대한 빨리 그리고 최대한 빨리. 재능이 있는 아시아 선수들을 유럽에서 많이 만나고 싶습니다."

번역: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