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대한민국 대통령으로부터 조국 최고의 스포츠 영예 수여 인기도|22.06.03 00시 08분 S원문 함께보기
6월 2일(현지기준) 미국 S 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토트넘 홋스퍼 스타이자 프리미어리그 골든부츠 우승자인 손흥민은 이번 주 잉글랜드의 PFA 어워드 후보 명단에서 간과되었을 수도 있지만 그는 모국인 한국에서 엄청난 찬사를 받고 있습니다. 오늘 소니는 축구에서의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 공로상인 청룡상을 서울에서 수상했습니다. 그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브라질의 친선경기를 앞두고 온-피치 행사에서 윤석열 한국 대통령으로부터 수상했다.

대회를 앞두고 손흥민에게 보낸 서면 성명에서 시상식에서 윤 회장은 아시아 축구 선수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골든 부트를 수상하는 등 많은 업적을 달성한 것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 상은 한국을 위해 헌신하고 끝없는 노력 끝에 얻은 열정의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제목은 당신에게 개인적인 영광일 뿐만 아니라 아시아 축구계 전체가 축하할 기쁜 기회입니다."

이것도 World Soccer Talk에 따르면 이례적인 일입니다. 손흥민은 '우리는 세계적인 손흥민 시대에 살고 있다'는 현수막과 함께 한국 축구 팬들의 환호성 앞에서 검은 양복을 입고 상을 받았다.

손흥민은 모국에서 배우와 K팝 스타에 버금가는 명성을 유지하고 있다. 주로 그의 업적으로 인해 축구는 한국에서 엄청난 인기를 얻었고 토트넘은 단연코 한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팀입니다. 토트넘은 7월에 한국으로 프리시즌 투어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곳에서 세비야와 한국 올스타 팀과 경기를 치를 예정입니다.

번역: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