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한국은 2022년 월드컵 전에 브라질의 패전에서 교훈을 얻어야 한다고 인정 인기도|22.06.04 12시 42분 The Independent원문 함께보기
6월 3일(현지기준) 미국 The Independent 에 올라온 손흥민 기사번역입니다.

한국의 주장 손흥민은 브라질과의 친선경기에서 5-1로 패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수요일은 월드컵을 앞두고 있는 그의 팀에게 배움의 경험이 될 것입니다.

다작의 토트넘 홋스퍼 포워드는 월드컵 5회 우승팀인 브라질이 서울 월드에서 64,000명 이상의 팬들 앞에서 승리를 거두면서 골문을 찾지 못했습니다. 컵 경기장.

손은 연합뉴스에 "이렇게 세계적인 팀에서 배울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우리에게는 매우 어려운 경기였지만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기회이기도 했습니다.

"그들은 작은 실수라도 악용할 수 있는 유형의 선수이고 우리는 그 점에서 개선해야 합니다. 측면”이라고 덧붙였다. “그들이 득점한 5골 중 대부분은 우리가 잘못한 결과였습니다. 한편, 이렇게 강력한 팀을 상대로 득점 기회를 만들어낸 것이 고무적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대한민국도 이번 달 칠레, 파라과이, 이집트와 10경기 연속 출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손흥민은 "올해 말 카타르에서 열리는 월드컵 결승전.

"아마도 우리 팬들이 원했던 결과는 아니었을 것이고 우리도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우리는 우리가 갈 길이 멀다는 것을 이해한다. 가다. 하지만 월드컵까지 최선을 다해 팬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것입니다."

브라질에서는 네이마르가 2골을 넣었고 리샤를리송, 필립 쿠티뉴, 가브리엘 제수스가 스코어 시트에 기록했습니다. 황의조는 에버튼 포워드의 선제골 이후 한국은 동점골을 터트렸고, PSG 스타의 두 번의 승부차기 전에 셀레카오는 셀레카오를 완패했습니다.

한편, 한국 대통령은 개최국으로의 압박을 가했습니다. 중국이 대회 개최권을 포기하기로 결정한 지 몇 주 후인 2023년 아시안컵 결승전이 청와대에 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은 체육부 장관에게 만찬 이후 대회를 확보하도록 지시했다. 목요일, 브라질과의 국가 친선 경기를 앞두고 축구 선수 및 관계자들과 함께.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과 이영표 한국축구협회의 제안에 따른 결정이었다. 2002년 FIFA 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남자 대표팀 4강에 진출했습니다.

중국은 5월 중순 중국의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2023 아시안컵 결승전 개최를 취소했습니다.

화요일, 아시아 축구 연맹AFC은 2023년 아시안컵 개최를 위한 입찰을 요청했으며 EoIExpression of Interest 제출 마감일을 6월 30일로 정했습니다.

일본 축구 협회는 지난달 비공식적으로 접근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을 호스트로 교체할 가능성에 대해.

한국은 1960년 처음으로 아시안컵을 개최한 이후로 아시안컵 결승전을 개최하지 않았습니다. 당시 한국이 결승전에서 우승했습니다.

Reuters

번역: 포레스트